여름 과일, 싱싱하게 보관하는 꿀팁

더운 여름철만큼 과일이 쉽게 상하는 계절은 없는데요. 게다가 과일을 보관하는 방법을 잘 모르는 경우가 많아 그냥 놔뒀다가 상해서 버리게 되는 때도 정말 많죠. 달콤하고 시원한 과일의 맛을 오래도록 즐기고 싶다면 오늘 소개하는 싱싱하게 과일 보관하는 꿀팁에 주목하세요!

 

Sliced water melone

수박

수박은 보통 자르고 남은 부분을 랩에 싸서 냉장 보관하는 경우가 많죠. 하지만 이렇게 되면 수박 껍질 속 세균과 냉장고의 세균이 수박 단면에 증식한다고 해요. 자칫하면 배탈과 장 질환으로 이어질 수도 있다는 점! 따라서 구입한 수박은 겉면의 먼지와 세균을 베이킹소다로 깨끗하게 씻은 다음, 껍질을 제거한 후, 속 부분을 큐브 형태인 깍둑썰기로 잘라주세요. 밀폐 용기에 담아 냉장 보관하면 먹기 편할 뿐만 아니라 한동안 싱싱한 상태를 유지할 수 있습니다. 수박을 보관하는데 최상의 온도는 8~10℃로 이 온도로 수박을 보관하면 시원한 식감과 맛도 유지할 수 있다고 하네요!

 

CSF017519

바나나

바나나야말로 변화가 눈에 잘 보이기 때문에 잘 보관해야 하는 과일! 제대로 보관하지 못한다면 검게 변해서 맛이 떨어지기 쉬운데요. 일단 바나나는 바나나걸이나 옷걸이에 걸어 최대한 껍질에 닿는 면적을 줄여 보관하는 게 좋습니다. 혹은 바나나를 한 개씩 신문지나 랩으로 감싼 뒤 지퍼백에 넣어 보관하면 오래 싱싱한 상태로 먹을 수 있어요.

또한 바나나 꼭지를 알루미늄 호일에 싸면 검게 변하는 속도를 늦출 수 있답니다. 그런 다음 냉장 보관이 아닌 상온이나 서늘한 곳에 보관해 주세요. 왜냐하면 냉장 보관을 하면 풍미가 떨어질 수 있기 때문이에요. 그런데 갈색 반점이 반 정도 생겼을 때는 오히려 냉장 보관이 더 좋아요. 이 갈색 반점은 보통 항암효과가 있다고 알려져 있는데, 상온에 놔두면 쉽게 상할 수 있어 반점이 어느 정도 생겼다면 냉장 보관으로 더 이상의 후숙을 막아 주세요. 만약 바나나를 다 먹지 못했다면 바나나 껍질을 벗겨 한 입 크기로 잘라 냉동 보관합시다.

 

tip004t130389

참외

참외는 차갑게 보관할수록 달콤한 맛이 나기 때문에 냉장 보관 혹은 서늘한 곳에 보관하는 게 좋습니다. 또한 공기에 오래 노출돼도 수분이 쉽게 증발하는데요. 따라서 참외를 오래 보관하고 싶다면 먼저 깨끗하게 씻은 뒤, 물기가 마르면 신문지나 랩, 키친타월로 하나씩 싸서 봉투에 넣어 냉장 보관해 주세요. 혹은 밀폐 용기에 넣어도 싱싱하게 섭취할 수 있답니다. 참고로 참외의 적정 보관 기간은 5일~10일 정도예요. 만약 오랫동안 보관한 참외를 먹어도 되는지 알아보고 싶다면 물에 담가보면 됩니다. 물에 뜨면 신선한 참외이고, 물속에 가라앉으면 참외 속이 과숙성되어 상한 거예요.

 

tis101c13070018

자두

자두는 흐르는 물에 깨끗하게 씻은 후, 키친타월이나 랩, 신문지에 감싸거나 지퍼백, 밀폐 용기에 넣어 냉장 보관하면 됩니다. 이때 주요 포인트는 공기를 차단하는 것! 자두는 특히 잘 무르는 과일이기 때문에 개별 보관한다면 좀 더 오랫동안 맛과 영양을 유지할 수 있어요. 왜냐하면 자두에는 에틸렌이라는 가스가 나오는데 이 가스는 과일이 익을 때 발생합니다. 단단했던 자두의 육질이 물러지는 것도 이 에틸렌 가스 때문이에요. 문제는 이 에틸렌 가스는 다른 과일도 변질시킬 수 있다는 점! 그래서 다른 과일이나 채소랑 같이 보관하면 안되고, 자두를 소량씩 자주 사는 게 제일 좋죠. 참고로 자두의 보관일은 최대 일주일 정도랍니다.

 

Slices of different fruits for a fruit cocktail in a blender

당도와 영양, 그리고 맛까지 최대치인 여름 과일들. 신선하고 맛있게 먹고 싶다면 더욱 보관에 신경 써야 할 것 같아요. 서울우유가 알려드린 보관법으로 오래도록 과일을 맛보도록 해요! :D

덧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