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고변비의 계절? 가을 변비 대처법

가을은 하늘은 높아지고, 식욕은 돋고, 살은 찌고, 책을 읽고 싶어지는 계절임과 동시에 변비에 걸리기 딱 좋은 계절이죠. 국민건강보험공단이 제공한 2015년 월별 변비 환자 추이를 살펴보면 9, 10, 11월 환자 수가 적게는 8만 명에서 많게는 8만 3000명까지 증가했다고 하는데요. 왜 하필 사계절 중 가을에 변비가 자주 걸리는 걸까요? 그리고 그 대처법은 뭘까요? 오늘 서울우유는 가을 변비 대처법에 대해 알려드릴게요!

Businesswoman Suffering Stomachache

가을에 유독 변비가 심해지는 이유?
변비는 변이 오랫동안 장에 머물며 배설되지 못하는 상태를 말하는데요. 대개 횟수가 적으면 변비라고 생각하지만, 사실 대변의 질이 더 중요하다고 하네요. 원활하게 대변을 보지 못하거나, 볼일을 봐도 찝찝함이 남거나 혹은 단단한 변을 본다면 변비에 해당합니다. 그렇다면 사계절 중 유독 가을에 변비가 심해지는 이유는 뭘까요?

먼저, 가을의 건조한 날씨가 우리 몸의 수분을 쉽게 마르게 하는데, 이때 대장의 소화를 돕는 장액도 줄어들면서 변비가 생길 수 있어요. 둘째, 한여름의 무더위로 인해 식욕이 감퇴하여, 줄었던 식사량이 가을을 맞아 갑자기 늘어나면서 장의 연동운동이 느려질 수도 있지요. 셋째, 가을철을 맞이해 무턱대고 굶거나 식사량을 줄이는 방식으로 갑작스러운 다이어트 시도를 하게 되는데, 이때 먹는 양이 적으면 대변의 부피도 작아 장 안에서 잘 이동하지 않게 됩니다. 넷째, 날씨가 서늘해질수록 고혈압이 생기고, 계절성 우울증도 생깁니다. 이러한 고혈압과 우울증을 예방하기 위해 관련 약물 복용할 때에도 약에 의해 변비가 생길 수 있어요. 변비가 생기는 원인은 무궁무진하다는 점!

Salad with Avocado

가을 변비 대처법
그렇다면 가을 변비를 해결할 수 있는 대처법엔 어떤 게 있을까요? 우리는 흔히 변비를 쉽게 치료하기 위해서 변비약을 복용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하지만 일부 변비약에는 내성이 있어 약에 의존하게 되면 장 건강에 좋지 않은 영향을 미칠 수 있어요. 따라서 변비약을 투약할 땐 꼭 전문가의 상담을 받는 게 좋습니다. 하지만 제일 좋은 것은 걸리고 나서 약물치료 받는 것보다 평소에 꾸준히 운동하고 영양소가 골고루 잡힌 음식을 섭취하고, 원활한 배변습관을 갖추는 거겠죠?

이때 운동은 힘들이는 게 아닌, 걷거나 달리기, 수영 등의 전신운동을 통해 신진대사를 활발하게 만드는 운동이 좋으며, 음식은 섬유질과 수분 위주로 섭취하는 걸 추천합니다. 하지만 아무래도 변비에 가장 좋은 건 유산균이겠죠? 하루 우유 한 잔만 꾸준히 섭취해도 변비를 예방할 수 있답니다. 또한, 배변습관을 잘 들이는 게 중요한데요. 변이 마려울 땐 참지 말고 바로 배변하는 게 좋고, 만약 배변이 어려울 때는 변기 앉은 채 발밑에 15cm가량의 받침대를 받쳐 고관절을 굴곡을 줘보세요. 한결 변 보기 쉬워질 거예요.

f23aa6a9-dc58-4518-8cbc-03038b1f28f3

유산균 요구르트로 성공적인 쾌변
앞서 잠깐 유산균을 언급했는데요. 역시 쾌변엔 유산균 요구르트죠. 가을에 맞춰, 유산균 요구르트를 조금 더 효과적으로 먹는 방법을 몇 가지 알려드릴게요.

첫째, 신선한 요구르트를 꾸준히 섭취하기. 꾸준한 게 쉽지는 않지만, 유제품은 하루에 하나씩 먹어주는 게 좋아요. 특히 변비 잘 걸리는 가을엔 특히 신경 써서 먹어야겠죠?

둘째, 공복에 냉수 먹고 요구르트 먹기. 유산균이 장에서 좋은 기능을 발휘하려면 우선 장 속으로 들어가야 하는데, 그 전에 강한 위산을 견뎌낼 수 있어야 합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위의 산도를 떨어뜨리는 물이 필요한 거죠. 따라서 쌀쌀한 가을 아침에 일어났을 때 바로 요구르트를 마시는 것보다는 냉수를 한잔 마시고 요구르트 등의 유산균 제품을 섭취하세요. 유산균의 생존율을 훨씬 높일 수 있답니다.

셋째, 영양 성분을 확인합시다. 웬만하면 과당이나 인공감미료는 적고, 유산균이 많이 포함된 제품이 좋겠죠? 제품 외부에 표기되어있는 성분들을 꼼꼼하게 확인해서 당 함량이 최대한 적은 제품으로 고릅시다. 서울우유 제품으로는 <목장의 신선함이 살아있는 요구르트> 시리즈가 좋아요. 다른 제품보다 당 함량이 무려 10%나 낮췄고, 간간이 씹히는 잼은 가공된 것이 아닌 국산 생 과육만을 넣었답니다.

넷째, 채소와 함께 먹기. 채소에 들어있는 성분들은 장 속에서 유산균이 잘 자랄 수 있는 좋은 환경을 만들어준다고 하는데요. 실제로 채소와 유산균을 함께 배양한 실험에서 유산균이 급속도로 번식해 균수가 기존보다 10배 증가했다고 합니다. 따라서 요구르트를 먹을 땐 과일이나 채소를 곁들어 먹어보도록 해요. 토마토, 사과 등 가을 제철 채소로 만든 상큼한 요거트 샐러드는 만들기도 쉽기 때문에 아침을 간편하게 때울 때 좋겠죠?

천고마비가 아닌 천고변비의 계절, 가을. 쉽게 봤다간 큰코다칩니다. 먹는 것보다 내보내는 게 더 중요하다는 사실을 꼭 기억하면서 하루 한 잔 요구르트 습관을 길러보도록 해요. :D

덧글 남기기